2016
9월호

플랜 B를 세워두면 오히려 성과에 해가 될 수 있다
앨리슨 비어드(Alison Beard)

DEFEND YOUR RESEARCH

플랜 B를 세워두면 오히려 성과에 해가 될 수 있다

 

연구 내용:미국 위스콘신대 경영대학원의 신지혜 교수와 공동저자인 와튼스쿨의 캐서린 밀크먼Katherine Milkman은 대학생 160명에게 제시된 단어들을 맥락에 맞게 배열해 문장을 완성하는 과제를 주고 문제를 잘 해결한 사람들에게 에너지 바energy bar를 주기로 약속했다. 해결할 문장을 제시하기 전 참가자 절반에게는 혹시라도 에너지 바를 얻는 데 실패할 경우 캠퍼스에서 공짜 음식을 얻을 수 있는 다른 방법에 대해 생각해 보라고 요청했다. 대안을 생각하도록 유도된 참가자들은 요청을 받지 않은 사람들보다 평균적으로 적은 수의 문장을 완성했다.

 

논의점:목표 달성에 실패할 경우 어떻게 할 것인지 미리 생각해 놓는다면 성공할 가능성이 더 적을까? 대안이 오히려 역효과를 낼 수도 있을까? 신 교수의 설명을 들어보자.

 

:대안 만들기가 성과를 약화시킨다는 것이 우리가 세운 가설이었습니다.

이 가설은 이번 연구에서뿐만 아니라 동일한 접근방식을 취하지만 시간을 줄여준다거나 돈을 준다든지 하는 다른 보상을 제공한 후속 실험들에서도 사실임이 입증됐죠. 우리는 목표를 이루는 데 있어서 운이 아닌 노력이 필요할 때 대안 세우기가 목표를 향한 열망을 감소시켜 성과에 해를 끼칠 수 있다고 생각했습니다. 이 점은 참가자들이 미리 약속된 1달러의 보상을 얼마나 원하는지 조사한 세 번째 연구에서 확인했고요. 대안을 충분히 생각하도록 요청받은 사람들은 그렇지 않은 사람들보다 보상을 덜 원한다고 말했어요. 그들은 과제를 수행하면서 자신의 심적 태도에 이런 변화가 일어났다는 점을 알아채지는 못했겠지만 아무래도 동기 부여가 약했던 탓에 노력을 덜 기울였고 결과에 악영향을 끼쳤죠.

 

HBR:그저 집중력이 부족했던 건 아니고요? 아니면 생각을 너무 많이 하는 바람에 지쳤던 건 아닐까요?

인지력 피로cognitive fatigue로 인해 저조한 성과가 나올 수 있는지 확인하기 위해 테스트를 해봤어요. 참가자들은 문장 완성하기를 하기 전 다른 이슈들에 대해 브레인스토밍을 해보라는 요청을 받았을 때 그 과제를 무난하게 잘 해냈습니다. 인지력 피로가 결과에 영향을 미치고 있지 않다는 점을 미리 확인한 거죠.

 

하지만 우리는 달걀을 한 바구니에 전부 넣지 말아야 한다고 배우지 않나요?

 

대안을 세우는 데는 분명히 중요한 이점들이 있어요. 그중 하나는 대안이 불러오는 심리적 안정감이죠. 사람들은 이렇게 생각합니다. “실패하더라도 괜찮을 거야. X Y를 할 수 있으니까.” 이런 태도는 상황의 지각된 불확실성perceived uncertainty을 줄여주죠. 또 다른 이점은 실패를 하더라도 그 사실을 곱씹을 필요가 없다는 것입니다. 재빨리 대안을 실행할 수 있으니까요. 하지만 대안을 마련하는 데 따른 비용은 미리 검토된 적이 없습니다. 우리 연구팀은 비용과 편익을 둘 다 인지할 때 더 많은 정보에 입각해 보다 나은 의사결정을 내릴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24_2016_sep_1

 

실험에서 주어진 과제는 꽤 단순하고, 악의는 없지만 보상이 다소 불충분한 것 같습니다. 성패에 따른 리스크가 몹시 큰 상황에 있는 사람들을 연구한다고 해도 똑같은 결과를 얻을까요?

 

사실 중요한 상황에서는 결과가 더 두드러질 것이라고 예측했습니다. 그리고 일반 대중을 대상으로 그들의 진짜 목표에 대해 묻는 인터뷰 조사를 별도로 실행했을 때 이 가설을 뒷받침하는 상관관계가 있다는 증거를 찾기도 했고요. 대안에 대해 충분히 생각했던 사람들은 가령, 승진이나 대학원 학위 취득, 수의사 되기 등 자신의 목표를 이루기 위한 노력을 더 적게 기울인다고 보고했습니다.

 

또 우리 연구에 참가한 이들은 대안을 생각하는 데 10분도 채 투자하지 않았음에도, 그러니까 아주 조금 주의를 기울였을 뿐인데도 동기 부여와 목표를 추구하는 일에 있어서 상당한 영향을 받았습니다. 실생활에서라면, 사람들은 리스크가 더 클 때 구체적 대안을 준비하는 데 보다 많은 시간과 에너지를 쏟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그리고 그런 행동은 오랜 기간에 걸쳐 노력을 감소시켜 부정적 영향을 훨씬 심각한 수준으로 불러일으킬 수 있죠.

 

이 연구에 대한 아이디어는 사실 취업시장을 겪은 제 개인 경험에서 나왔어요. 교수직을 찾아 다닐 때 학계가 아닌 업계에서 일을 하는 대안도 생각해 볼 수 있었지만 스스로 그러기를 원치 않는다는 사실을 깨달았죠. 대안이 있으면 본연의 목표를 달성하겠다는 결심이 약해질까 봐 걱정됐거든요.

 

그렇다면 또 다른 상투적인 표현을 사용하자면, 우리는 언제나 실패는 선택 사항이 아닌 것처럼 자신 있게 행동해야 하는군요?

 

분명히 이 연구의 핵심은 실패를 대비한다면 실패할 공산이 더 클 수 있다는 것입니다. 하지만 우리가 드릴 수 있는 실용적인 조언은 그보다 좀 더 많은 의미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늘 대안을 만들지 말아야 한다고 말하는 게 아닙니다. 하지만 아마도 당신은 대안을 마련하는 일을 최초의 목표에 가능한 한 많은 노력을 기울인 다음으로 미룰 수 있을 겁니다. 당신이 특정한 목표를 위해 일하는 팀의 관리자라면 A팀에는 말하지 말고 A팀과 다른 사람들로 구성된 두 번째 그룹에 대안을 찾으라고 말해 보세요. 만약 사업가라면 계획을 세워서 일이 틀어지자마자 또 다른 프로젝트로 건너뛸 준비를 하는 대신, 하나의 스타트업 아이디어에 일정 기간 전념하는 걸 고려해 보세요.

 

저희 숙모께서는 무용가가 되려는 사촌에게 만약의 경우를 대비해 교사 자격을 얻어야 한다고 항상 이야기하십니다. 숙모님이 틀렸군요?

 

성공과 성과를 결정하는 요소는 다양합니다. 어떤 이들에게는 대안을 마련하지 않는 편이 목표를 향해 최선의 노력을 쏟아 붓는 데 확실히 도움이 될 수 있을지도 모릅니다. 어떤 부모들은 대안은 늘 마련해 두는 편이 현명하다고 생각하죠. 저희 팀의 연구 결과를 고려했을 때, 적어도 잠재적으로 나타날 수 있는 부정적 효과를 생각해 보라고 말씀 드리고 싶습니다.

 

이러한 연구 결과가 구직 활동 외에 당신이 직장에서 일하는 방식도 바꾸었나요?

 

, 이제 저는 처음의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할 수 있는 모든 일을 다 한 뒤에야 대안을 세우려고 노력하곤 합니다. 예를 들어, 제 연구팀 동료 밀크먼과 이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을 때 이 실험이 실패할 경우 가능한 다른 프로젝트들에 대해 생각하지 않았죠.

 

, 설령 이 인터뷰가 엉망이 되더라도 제겐 HBR 9월호에 실을 대체 원고가 없습니다.

좋네요. 당신은 분명히 그런 상황으로 치닫지 않게 할 거예요.

 

인터뷰어 앨리슨 비어드Alison Beard

번역: 이주영

  • 아티클 다운로드
    (PDF)
    5,000원

    담기바로구매

  • 2016년 9월(품절)
    17,000원
    15,300원

    구매하기

  • 디지털서비스
    1년 150,000원

    디지털서비스란

    신청하기

혁신 다른 아티클

무료 열람 가능 아티클 수 0/1 회원가입 | 서비스상품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