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rver message: Incorrect syntax near 's_work'. severity(0) number(102) state(1) line(50) Server Name:HBRDB Procedure Name: Life’s Work 앨리슨 비어드(Alison Beard) | 자기계발 | 매거진 | 하버드비즈니스리뷰[HBR]
헤더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자기계발 & 리더십

Life’s Work 앨리슨 비어드(Alison Beard)

매거진
2016. 4월호

 

INTERVIEW Ruth Westheimer

 

hbr_149(image1)<

 

루스 웨스트하이머Ruth Westheimer는 처음부터 유명 섹스 세러피스트닥터 루스가 되려고 작정한 것은 아니었다. 그는 1980년대 라디오와 TV에서 활약한 바 있다. 그는 소르본대와 코넬대에서 심리학을 공부한 후 성생활에 대한 대중교육 프로그램을 맡아 달라는 제안을 받았고, 이 일이 자신의 사명임을 깨달았다. 닥터 루스는 여전히 강사이자 작가로 활동하고 있으며 최근 두 권의 신간을 냈다. 그는 이렇게 말한다. 87세에 이 정도면 나쁘지 않죠?”

 

인터뷰어 앨리슨 비어드Alison Beard

 

HBR:방송계에서의 커리어를 추구하기 위해 실무를 그만두고 학계도 떠나야 한다는 사실이 고민되진 않았나요.

 

웨스트하이머:한쪽 발은 항상 학계에 담그고 있어서, 그렇지는 않았어요.

<피플>의 커버에 오르고, 데이비드 레터맨David Letterman[1]과 아세니오 홀Arsenio Hall[2]의 프로그램에 출연했던 건 젊은 청중을 만나 이야기하고 싶었기 때문이었습니다. 하지만 동시에 늘 의식적으로 진지한 책을 쓰고 세미나를 진행했죠. 그리고 매체 출연은 수락하기보다 거절한 경우가 더 많아요. 예를 들어, <새터데이 나이트 라이브>에서 쇼 진행을 부탁했지만 정중히 거절했어요. 일주일 내내 리허설을 하느라 시간을 보냈을 테니까요.

 

터부시되는 주제를 다루면서도 거부감 없이 접근하는 비결이 있다면요?

 

처음 쇼를 시작할 때 난 50세였어요. 또 절대 짧은 치마나 어깨가 드러나는 상의를 입고 TV에 출연하지 않았지요. 어려지거나 어려 보이려고 애쓰지도 않았는데 아마 이것이 비결의 하나가 아닐까요? 외국인 특유의 억양도 있었죠. 미국에 왔을 때, 사람들은 미국에서 강의는 물론 어떤 일을 하든, 스피치 훈련을 해서 독일식 억양을 없애야 한다고 조언했죠. 하지만 결국은 제 억양이 큰 도움이 됐어요. 사람들이 라디오만 듣고도 절 알아봤으니까요. 또한 적절한 훈련을 받았습니다. 섹스 세러피에 대한 가장 중요한 교과서를 저술한 헬렌 싱어 카플란Helen Singer Kaplan 박사와 코넬대에서 7년간 일한 건 행운이었어요. 그리고 답변은 최대한 솔직하게 하려고 애썼지요.

 

홀로코스트에서 가족을 잃으셨는데[3]이것이 삶을 이끌어가는 방식에 영향을 미쳤나요?

 

전 우연히 네덜란드나 벨기에 프랑스가 아닌 스위스에 있었기 때문에 살아남았어요. 저와 같은 사람들은 사회에 기여해야 할 의무가 있죠. 살아남은 유대인들은 사회복지사, 간호사, 상담사가 되는 경우가 많았어요. 사실은 의학을 공부하고 싶었지만 고등학교 졸업장도, 부모님도, 돈도 없었기 때문에 불가능한 일이었습니다. 그래서 유치원 선생님이 됐어요. 예전에 할머니가너는 키가 작아 아이들 의자에 딱 맞으니 유치원 선생님이 돼라고 하신 적이 있거든요. 이스라엘과 파리에서 일하다가 심리학을 공부하기 시작했습니다. 제가 궁극적으로 세계에 공헌하는 길이 오르가슴과 발기에 대해 얘기하는 것이 될 줄은 몰랐지만, 삶의 가치를 정당화하기 위해 무언가를 해야 한다고 생각하긴 했어요.

 

세계 각지에서 살면서 새로운 문화에 적응하는 법에 대해 배운 것이 있다면요?

 

먼저 언어를 배워야 하는데, 다행히도 그 능력은 갖고 있어요. 히브리어는 매우 어렵지만 전 완전히 익혔죠. 처음 파리에 갔을 때는 프랑스어를 몰랐지만 공부하고 배웠고요. , 출신 국가의 사람들뿐만 아니라 현지인과 어울리려고 합니다. 낯선 나라에 가면 친구를 만들어야 하거든요.

 

은퇴에 대해 생각하신 적이 있나요?

 

절대로 없어요. 은퇴보다는 늘 새로운 일을 찾고 있죠. 다행히도 전 건강합니다. 2형 당뇨 같은 지병이 있지만 잘 관리할 수 있어요. 숙면을 취하고, 오전 9시 이전이나 밤 10시 이후에는 전화를 받지 않죠. 운전 서비스를 이용하는데 굉장히 편해요. 오늘 밤에도 유대교 회당에 가서 친구들과 저녁을 먹을 예정인데, 어떻게 갈지 걱정할 필요가 없거든요.

 

hbr.org에서 전체 인터뷰를 들어보세요.

 

[1]미국의 배우 겸 MC. 루스 웨스트하이머는

<데이비드 레터맨의 레이트 나이트(Late Night with David Letterman)>에 출연한 바 있다역주

 

[2]미국의 배우 겸 코미디언. 웨스트하이머는

<아세니오 홀 쇼(The Arsenio Hall Show)>에 출연했다역주

 

[3]루스 웨스트하이머는 독일의 유대인 가정에서 태어났으며, 2차 세계대전 발발 직전 스위스로 보내졌다역주

아티클을 끝까지 보시려면
유료 멤버십에 가입하세요.
첫 달은 무료입니다!

관련 매거진

(03187) 서울시 종로구 청계천로 1 동아일보사빌딩 9층 (주)동아일보사
대표자: 김재호 | 등록번호: 종로라00434 | 등록일자: 2014.01.16 | 사업자 등록번호: 102-81-03525
(03737) 서울시 서대문구 충정로 29 동아일보사빌딩 8층 (주)디유넷(온라인비즈니스)
대표이사: 김승환, 김평국 | 통신판매신고번호: 제 서대문 1,096호 | 사업자 등록번호: 110-81-475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