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더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운영관리 & 인사조직

그릇된 행동을 멈추게 하려면 도덕적 경구를 이용하라

매거진
2016. 1-2월(합본호)

Defend Your Research

 

그릇된 행동을 멈추게 하려면 도덕적 경구를 이용하라

 

20160101_22

 

연구 내용:노스캐롤라이나대 키넌-플래글러 경영대학원에서 조직행동론을 가르치는 스리드하리 데사이Sreedhari Desai조교수는 실험 대상자들이 어떤 가상 팀의 일원으로 게임에 참가한다고 믿도록 하는 일련의 연구를 진행했다. 실험 대상자들은 팀 동료로 하여금 부지불식간에 거짓말을 퍼뜨리게 만들면 자신의 팀이 돈을 더 많이 벌게 된다는 설명을 들었다. 사실 피험자들은 모르고 있었지만 나머지 팀원들은 전부 다 연구원이었다. 이 연구원들은 피험자에게 이메일을 보냈는데, 서명란에 도덕적 경구나 가치중립적 경구를 넣거나, 아무런 경구도 넣지 않은 이메일 이렇게 세 가지가 있었다. 그 결과, 피험자들이 도덕적 경구가 들어 있는 메시지를 보낸 팀 동료에게 비윤리적 행동을 하도록 요청한 경우는 거의 없었다.

 

논의점:자신이 지지하는 가치를 다른 이들에게 알림으로써 부정행위를 하지 않도록 스스로를 지키는 일이 정말로 가능할까? 아니면 그저 사람들에게 고결한 척한다는 인상만 주게 될까? 데사이 교수의 설명을 들어보자.

 

데사이:사람들이 비윤리적 행위를 하기로 결정했을 때 도덕적 경구를 입에 달고 사는 사람보다 그렇지 않은 사람을 가담시킬 확률이 훨씬 높다는 사실을 분명히 알 수 있었습니다. 실험 대상자들이 이메일에 그런 경구를 포함시킨 상대를 현혹하는 메시지를 보낼 가능성이 일반적으로 더 낮다는 사실도 깨달았죠. 도덕적 경구가 그릇된 일을 할 것을 요구당하지 않도록 팀원을 보호해 줄 뿐 아니라 피험자들을 제어하는 것처럼 보였습니다.

 

HBR:어떤 경구를 사용했나요?

“명예롭지 않은 성공은 속임수보다 나쁘다.” 윤리관을 명확히 담고 있는 문장이죠. 이에 반해 가치중립적 경구는 다릅니다. “성공과 행운은 불가분의 관계다같은 인용구를 예로 들 수 있죠.

 

다른 연구에서는 이메일 메시지를 사용하지 않고 팀원들에게 디지털 아바타를 만들도록 했습니다. 사실 참가자들은 그 연구가 아바타에 관한 연구라고 생각했어요. 아바타들이 입은 셔츠에는 브랜드가 표시돼 있었죠. 어떤 브랜드는 YourMorals.org 같은도덕적브랜드인 반면 다른 브랜드들은 그렇지 않았어요. 결과는 앞선 연구에서와 비슷하게 나타났습니다. 참가자들은 팀 동료의 아바타가 도덕성을 나타내는 브랜드가 새겨진 셔츠를 입었을 때는 그 사람을 부정행위에 가담시키려 하지 않았습니다.

 

또 다른 연구에서는 게임을 시작하기 전에 사람들이 스스로 권력을 지니고 있다고 느끼도록 미리 준비시켰습니다. 권력이 어떤 방식으로든도덕적 부적(징표)’의 영향력을 감소시키는지 보고 싶었죠. 하지만 그런 효과는 없더군요. 결과는 여전히 매우 유사하게 나타났습니다.

 

무엇이 그런 결과를 가져왔나요?

사람들이 비윤리적 행위를 요구할 입장에 있을 때저 사람에게는 가담해 달라고 요청하지 않을 거야라고 의식적으로 생각하는 것은 아닐 겁니다. 그보다는 그 사람을 도덕적으로순수하다고 인식하고, 그 사람에게더러운행동을 요구하면 윤리에 어긋나는 어떤 짓이 한층 더 나쁜 일이 돼 버린다고 느낄지도 모릅니다. 또는 도덕적으로 엄격한 성향을 지닌 누군가가 그런 요구를 단박에 거절할 거라고 우려할 수도 있겠죠.

 

실험실에서 벌이는 게임은 인위적입니다. 실생활에도 이 결과를 적용할 수 있다고 확신합니까?

기업들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서 상당수 직원들이 비윤리적 행동을 요구당한 적이 있다고 보고했습니다. 그 결과가 제가 이 연구를 시작하게 된 계기가 됐죠. 마리암 코우차키Maryam Kouchaki와 저는 직원들에게 자율권을 부여해 상사가 애초에 그러한 요구를 하지 못하도록 할 수 있는지 알아보고 싶었습니다. 우리는 인도에서 직원과 관리자를 대상으로 분석 작업을 했어요. 상사들에게는 부하직원의 이마에 있는 붉은색 점이나 사무실 칸막이 안에 있는 힌두신의 사진, 코란이나 성경의 인용구를 비롯한 종교적 특징을 알아챈 적이 있는지 물었습니다. 우리는 이전 연구를 통해 사람들이 그러한 종교적 상징을 도덕성과 연관 짓는다는 사실을 알고 있었죠. 또 부하직원들에게는 지난 6개월 동안 비윤리적 행위를 요구당한 적이 있는지 물었습니다. 직업만족도, 성과, 직장 내 관계의 질을 통제하면서 우리는 종교적 상징을 몸에 지니거나 내보이는 사람들이 떳떳하지 못한 행동을 요구당할 가능성이 낮다는 사실을 다시 확인할 수 있었죠.

 

아티클을 끝까지 보시려면
유료 멤버십에 가입하세요.
첫 달은 무료입니다!

(03187) 서울시 종로구 청계천로 1 동아일보사빌딩 9층 (주)동아일보사
대표자: 김재호 | 등록번호: 종로라00434 | 등록일자: 2014.01.16 | 사업자 등록번호: 102-81-03525
(03737) 서울시 서대문구 충정로 29 동아일보사빌딩 8층 (주)디유넷(온라인비즈니스)
대표이사: 김승환, 김평국 | 통신판매신고번호: 제 서대문 1,096호 | 사업자 등록번호: 110-81-475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