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더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위기관리 & 전략

코로나를 극복한 중소기업의 비결

디지털
2021. 7. 23.
Jun21_03_1309329615

코로나19 위기는 중소기업의 명운에 큰 차이를 드러냈습니다. 자본이 풍부한 스타트업은 자금난에 처한 지역사회 기반 기업보다 위기를 잘 극복했습니다. 감염 예방 및 방역을 위한 개인보호장비(PPE) 제조업체는 전례 없는 수요를 경험했으며, 반대로 접객 서비스 업체들은 폐쇄되었습니다. 디지털로 무장한 소매업체는 배달 및 고객 서비스를 온라인으로 전환하여 완전히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로 전환할 수 있었습니다. 중소기업에 대한 전반적인 충격은 예상보다 심각했지만 일부는 살아남았고 심지어 성공하기도 했습니다. 이러한 격동의 비즈니스 환경하에서 일궈낸 성공 사례를 중소기업이 배우고 받아들이는 것은 아직도 늦지 않습니다.

지난 4월, OECD는 전 세계 32개국에 걸쳐 70~80%의 중소기업이 30~50%의 매출 감소를 경험했다고 추산했습니다. 대기업은 전체적으로 코로나 위기로 인한 충격을 덜 받았으나 감염병 대유행으로 인해 주요 기업과 나머지 기업들 간에 격차는 더 커졌습니다. 미국의 경우 2019년 3분기부터 2020년 3분기 사이 수익 상위 10위권 기업들의 성과는 제자리걸음을 한 반면 하위 기업들의 수익은 11%나 감소했습니다.

효과적인 대기업들이 취한 조치 중 상당수는 규모는 작지만 실적은 우수한 중소기업들도 적용할 수 있는 것들입니다. 주요 중소기업 모두 위기 상황에서도 투자 및 적응을 계속할 수 있는 재무적 회복탄력성, 조직적 역량 및 전략적 집중력을 갖추고 있었습니다. 가장 주목할 만한 점은 자동화 및 온라인 채널로의 전환, 원격 또는 하이브리드(혼합) 업무 형태로의 전환과 같은 디지털화, 운영 효율성을 위한 재구성 및 재숙련, 민첩성 향상, 그리고 제품 및 비즈니스 모델 혁신 가속화 등입니다.

이러한 변혁은 일단 위기가 완화되기 시작하면 급속하게 경제를 회복시킬 수 있는 잠재력을 갖습니다. 최근 맥킨지 글로벌 인스티튜트의 조사에 따르면 미국과 여섯 개 유럽 경제 대국은 2024년까지 매년 1%씩의 생산성 증가를 가져올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됩니다. 그러나 이러한 상승 추세는 수요 증가가 견실하고, 주요 기업이 취하는 생산성 향상 조치가 나머지 기업 전체에 걸쳐 적용되며, 정부, 기업 및 개인 모두 기술(특히 미래를 위한 기술)에 투자하는 경우에만 확보할 수 있습니다.

바이러스가 다시 대유행하든, 혹은 예상치 못한 다른 일 때문이든, 앞으로 몇 가지 더 큰 경제적 충격과 동요가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그런 상황에서 중소기업 리더들이 위기 속에서 성공을 거둔 기업들로부터 얻을 수 있는 몇 가지 교훈을 소개합니다.

아티클을 끝까지 보시려면
유료 멤버십에 가입하세요.
첫 달은 무료입니다!

(03187) 서울시 종로구 청계천로 1 동아일보사빌딩 9층 (주)동아일보사
대표자: 김재호 | 등록번호: 종로라00434 | 등록일자: 2014.01.16 | 사업자 등록번호: 102-81-03525
(03737) 서울시 서대문구 충정로 29 동아일보사빌딩 8층 (주)디유넷(온라인비즈니스)
대표이사: 김승환, 김평국 | 통신판매신고번호: 제 서대문 1,096호 | 사업자 등록번호: 110-81-475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