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더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젠더 & 지속가능성

젠더 다양성과 투자 실적은 상관관계가 있을까?

루이사 알레마니(Luisa Alemany),마리아로사 스칼래타(Mariarosa Scarlata),앤드루 자카라키스(Andrew Zacharakis)
디지털
2021. 2. 23.
Dec20_18_1250588930

평균적으로 여성은 남성에 비해 위험 회피적입니다. 적어도, 다양한 연구 결과나 통념상으로는 그렇습니다. 예를 들어, 투자할 주식 종목 선정, 벤처캐피털 투자, 기업 인수 등에서 여성들은 상대적으로 리스크를 적게 지려는 경향이 있지요. 이러한 리스크 선호도 차이를 설명하려는 이론은 다양합니다. 가장 널리 알려진 것은 원시 사회에서 남성은 사회적 지위와 권력을 두고 투쟁해야 했던 반면, 여성은 아이를 돌보는 역할을 맡았다는 것입니다. 또 다른 이론은 여성에 비해 남성이 쾌감을 추구하는 기질이 있다고 설명합니다. 위험을 무릅씀으로써 쾌감을 얻으려 한다는 것이죠.

하지만 실제로는 남녀 간의 차이가 그렇게 단순하지만은 않다는 연구도 더러 있습니다. 저희의 연구 또한 그중 하나입니다. 사회적 기업과 임팩트 투자에 대한 연구를 바탕으로 여성들은 주변 상황과 맥락에 따라 리스크에 대한 결정을 달리한다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사실, 특정 조건에서는 여성이 남성에 비해 소위 ‘사회적 리스크’를 지고자 하는 성향이 더 강하기도 합니다.

남성과 여성의 리스크 선호도에 관한 기존 연구는 투자 규모, 기업 인수, 부채 비율 등 금융과 관련된 정량적 결정에 집중하는 경향이 있었습니다. 하지만 투자나 경영 전반에서 여러 가지 중요한 결정은 사람에게 베팅하거나,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거나, 상충되는 이해관계의 균형을 맞추는 일이죠. 단순히 재무적인 영역을 넘어서 사람과 사회에 중대한 영향을 미치는 결정, 즉 사회적 리스크의 영역입니다.

이를 검증하기 위해서 재무적 투자와 사회적 영향의 두 가지 측면을 아우르는 분야를 살펴봤습니다. 바로 임팩트 투자입니다. 자선 벤처(venture philanthropy) 투자자들은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고자 노력하면서도 동시에 재무적 안정성이나 수익을 추구하는 사회적 기업에 투자하죠.

데이터 구축을 위해 유럽, 미국, 아시아 및 호주에 소재한 모든 자선 벤처 펀드와 접촉했습니다. 총 104곳의 펀드 중 50곳이 투자 전략에 대한 데이터를 제공하기로 했고, 이를 통해 이들의 리스크 테이킹 성향을 면밀히 살펴볼 수 있었습니다.

다양한 펀드의 리스크 테이킹 성향을 측정하기 위해 학계에서 널리 사용되는 설문 조사 측정 기법을 차용했습니다. 투자자들이 적극적으로 새로운 투자 기회를 물색하는지, 결과의 불확실성에도 불구하고 과감한 결정을 내리는지, 정기적으로 포트폴리오 구성을 바꾸는지, 신중하게 투자 결정을 내리는지, 안정성 및 지속적 성장에 집중해 투자하는지, 안정적 사회적 기업과 초기 단계의 기업 중 어느 쪽에 자금을 제공하는지 등의 요소를 살펴봤습니다.

또한 사회적 투자 기업별로 투자팀, 최종 결정을 내리는 최고경영진의 구성을 분석했습니다. 특히 최고경영진 중 여성의 수를 살펴봤는데 50개 투자사에 재직 중인 총 183명의 최고경영진 중 38%에 해당하는 70명이 여성이었습니다. 이를 바탕으로 리스크 선호 성향, 투자팀의 성별 구성 및 기타 통제변수(control variable)에 대한 회귀분석을 수행했습니다.

아티클을 끝까지 보시려면
유료 멤버십에 가입하세요.
첫 달은 무료입니다!

(03187) 서울시 종로구 청계천로 1 동아일보사빌딩 9층 (주)동아일보사
대표자: 김재호 | 등록번호: 종로라00434 | 등록일자: 2014.01.16 | 사업자 등록번호: 102-81-03525
(03737) 서울시 서대문구 충정로 29 동아일보사빌딩 8층 (주)디유넷(온라인비즈니스)
대표이사: 김승환, 김평국 | 통신판매신고번호: 제 서대문 1,096호 | 사업자 등록번호: 110-81-475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