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더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자기계발 & 리더십

무기력한 상태에서도 일을 계속할 수 있는 비결

아옐렛 피시바흐(Ayelet Fishbach)
매거진
2018. 11-12월(합본호)

MANAGING YOURSELF

무기력한 상태에서도 일을 계속할 수 있는 비결

자기 동기부여를 위한 네 가지 전략

아옐렛 피시바흐

 

스스로에게 동기를 부여하기란 여간 어려운 일이 아니다. 사실 나는 자기 동기부여를 독일 동화의 주인공허풍선이 남작의 터무니없는 위업에 자주 빗대곤 한다. 업무, 프로젝트, 심지어 커리어 내내 추진력을 지속하려는 노력은, 자기 머리카락을 잡고 늪에서 빠져나오려고 하는 허풍선이 남작과 다르지 않다. 사람들은 커피를 들이붓거나 선동적인 구호를 내걸지 않고 부단히 노력하는 데 본능적으로 반감을 갖고 있는 듯하다.

 

하지만 효과적인 자기 동기부여는 성취도가 높은 사람과 평이한 사람을 구분하는 가장 중요한 특징 중 하나다. 그렇다면 무기력한 상태에서도 계속 일을 밀어붙일 수 있는 비결은 무엇일까?

 

동기부여는 어느 정도 개인적인 문제다. 누군가에게 힘이 되는 일이 나에게는 아무 도움이 안 될 수 있다. 다른 사람보다 원래 인내심이 많은 사람도 있다. 하지만 나와 내 연구팀은 지난 20년 동안 동기부여에 대해 연구하면서 보편적으로 효과를 발휘하는 몇 가지 전략을 찾아냈다. 다이어트를 하거나, 은퇴 자금을 모으거나, 회사에서 까다로운 장기 프로젝트를 맡았을 때 적용되는 전략말이다. 충분히 이룰 수 있는 목표를 꾸물대거나 노력을 게을리해서 달성하지 못한 적이 있는 사람이라면(없는 사람이 있을까?) 부디 이 아티클을 읽기 바란다. 여기서 제시하는 네 가지 전략이 앞으로 나아가도록 도와줄 것이다.

 

목표를 디자인하라

 

목표 설정이 얼마나 중요한지는 많은 연구를 통해 충분히 입증됐다. 이를테면 목표를 세운 영업사원은 더 많은 계약을 성사시킨다. 일일 계획을 짜고 운동을 하면 운동 효과가 개선된다. ‘최선을 다하자라는 추상적인 구호는한 달에 신규고객 10명을 유치하자’ ‘하루에 1만 계단씩 오르자같은 구체적인 목표보다 훨씬 효과가 떨어진다. 따라서 첫번째 전략은 다음과 같다. 스스로 설정하거나 인정한 목표는 구체적이어야 한다.

 

또 목표는 외적 동기가 아니라 가급적 내적 동기를 유발해야 한다. 내적 동기는 목표를 내 것으로 여길 때 생긴다. 반면 외적 동기는 별도의 숨은 목적, 즉 보상을 받거나 불이익을 피할 수 있다는 전제 아래 효과를 발휘한다. 내가 연구한 바에 따르면, 내적 동기가 외적 동기보다 성과와 성공을 거둘 가능성이 더 높다.

 

새해 계획을 한번 보자. 우리는 연초에 요가수업 듣기, 토요일에는 전화하지 않기 등 즐거운 목표를 세운 사람이, 이보다 중요하지만 재미없는 목표를 세운 사람에 비해 3월까지 계획을 실천하고 있을 가능성이 더 크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새해 계획은 보통 달성하기 어렵다는 명확한 사실에도 이런 결과가 나왔다. 어렵지 않았더라면 결심도 하지 않았을 텐데 말이다!

 

물론 외적 보상이 충분히 크면 불쾌한 일도 계속하게 된다. 극단적인 예로 항암치료를 들 수 있다. 직장이라는 맥락에서 보자면, 많은 사람이 스스로를월급 노예라고 느끼면서도 돈을 벌기 위해 회사를 다닌다. 하지만 이런 경우 보통은 목표를 이루는 데 필요한 최소한의 노력만 하게 된다. 외적 동기만으로는 뛰어난 성과를 내는 데 도움이 되지 않는다.

 

이상적인 세계에서 우리 모두는 즐겁게 몰입할 수 있는 역할과 업무환경을 찾을 것이다. 하지만 불행히도 그러지 못한 경우가 종종 있다. 내가 수행했던 연구를 예로 들면, 동료나 관리자와의 좋은 관계가 현재 업무에서 중요한지 물었을 때 대부분이 그렇다고 대답했다. 그러나 사람들은 업무 의욕이 그간 이룬 성공의 핵심이었음을 기억하지 못하며, 앞으로도 중요하리라고 생각하지 않는다. 따라서 직업이나 프로젝트를 선택할 때 내적 동기를 고려하는 것만으로도 성공을 지속하는 데 큰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사실을 기억하라.

 

모두가 직업을 갖고 좋아하는 업무를 하는 게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면, 일에서 즐거운 요소를 찾는 것도 한 방법이다. 이를테면 회사 중역 앞에서 역량을 선보이거나, 사내에서 중요한 인맥을 쌓거나, 고객을 위해 가치를 창출하는 기회를 제공하는 등의 일을 해낼 때 얼마나 뿌듯한지 허심탄회하게 생각해 보라. 마지막으로, 당신에게 보상이 되는 활동을 같이 해서 고된 업무를 상쇄하라. 받은 편지함에 수북이 쌓인 이메일을 처리하며 음악을 듣거나, 친구, 가족, 친한 동료와 따분한 과제를 함께 처리하는 방법이 한 예가 될 수 있다.

 

 

모두가 좋아하는 업무를 할 수는 없다. 그런 경우 일에서 즐거운 요소를 찾는 것도 한 방법이다. 사내에 중요한 인맥을 쌓는 일이 얼마나 뿌듯할지 허심탄회하게 생각해 보라.

아티클을 끝까지 보시려면
유료 멤버십에 가입하세요.
첫 달은 무료입니다!

(03187) 서울시 종로구 청계천로 1 동아일보사빌딩 9층 (주)동아일보사
대표자: 김재호 | 등록번호: 종로라00434 | 등록일자: 2014.01.16 | 사업자 등록번호: 102-81-03525
(03737) 서울시 서대문구 충정로 29 동아일보사빌딩 8층 (주)디유넷(온라인비즈니스)
대표이사: 김승환, 김평국 | 통신판매신고번호: 제 서대문 1,096호 | 사업자 등록번호: 110-81-475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