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더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재무회계 & 전략

차등의결권, 금지해야 하는가?

비제이 고빈다라잔(Vijay Govindarajan),시바람 라즈고팔(Shivaram Rajgopal),아눕 시리바스타바(Anup Srivastava),루미니타 에나체(Luminita Enache)
매거진
2019. 1-2월호

FINANCIAL MARKETS

차등의결권, 금지해야 하는가?

비제이 고빈다라잔, 시바람 라즈고팔, 아눕 시리바스타바, 루미니타 에나체

 

 

 

국에서는 차등의결권Dual-Class Share에 대한 반대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기업 민주주의와 1 1투표 원칙을 위반한다는 것이다. 22조 달러의 자산을 감독하는 50개 자산운용사의 협력체인 ISG(Investor Stewardship Group)는 이 제도를 완전히 폐지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또 총 25조 달러의 자산운용사들을 대표하는 기관투자가협의회 CII(Council of Institutional Investors)는 차등의결권을 7년으로 제한할 것을 요구했다. 하지만 홍콩과 싱가포르 거래소는 이전까지 차등의결권 주식 상장을 금지했지만 올해 들어 이를 허용했다. 금융투자자들의 요구와는 정반대의 길을 간 것이다.

아티클을 끝까지 보시려면
유료 멤버십에 가입하세요.
첫 달은 무료입니다!

(03187) 서울시 종로구 청계천로 1 동아일보사빌딩 9층 (주)동아일보사
대표자: 김재호 | 등록번호: 종로라00434 | 등록일자: 2014.01.16 | 사업자 등록번호: 102-81-03525
(03737) 서울시 서대문구 충정로 29 동아일보사빌딩 8층 (주)디유넷(온라인비즈니스)
대표이사: 김승환, 김평국 | 통신판매신고번호: 제 서대문 1,096호 | 사업자 등록번호: 110-81-47558